설악산 비경, 천불동의 여름 그리고 가을

화려하고 웅장한 아름다움의 대명사, 산의 으뜸 ! 설악.... 그 깊은 골에서  눈부신 풍경을 자랑하는 천불동 계곡은 지리산의 보고 "칠선계곡"에 비하면 비록 사람의 손길을 많이 타긴 하였으나  화려함이나 아름다움에서는 국내 최고의 계곡이라 할수 있는데 ....계절마다 다른 아름다움을 간직한 비경을  올 여름과 지난가을의 풍경으로 대비해 본다.....



2009 여름의 비선대 - 비선대는 천불동의 관문이다.


2008 가을이 비선대



계곡의 시작<여름>


계곡의 시작 <가을>





천불도의 자랑중 하나인 기암 절벽들....


차갑고 맑은 여름의 계곡물


천상의 낙엽들이 떠다니는 가을의 계곡수



천불동 계곡의  완전한 시작....


같은 자리의 가을 풍경


양폭포의 시원한 여름


양폭포의 화려한 가을


양폭대피소의 고요함 - 여름


가을의 양폭대피소


오련 폭포의 여름은 담백하고


오련폭포의  가을은 한폭의 동양화.....


천불동의 마지막 폭포로 알려진 "천당폭포" - 사실 위로 더 올라가면 높이 10여미터의 멋진 2단 폭이 천불동의 마지막 폭포인데  멋진 폭포들이 즐비하다보니 천불동에선 명함도 못내미는 무명폭포가 되었다. <산행기에서 마지막 폭포의 사진 올릴예정>


천당폭포에서 올라서는 계단길은 마치 천당으로 오르는 길 같다.


천당폭포의 하류 계곡


- 산행기는 추후에 올라갑니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참 대단하세요..은근 사계의 모습을 기다리게 됩니다.^^

  3. 으~ 눈 시려 ^^*

  4. 와! 사진도 이쁘고.~ 서명도 예쁘고~ 눈에 쏙들어 오네요~:)

  5. 보고 또봐도 역시 절경입니다.
    가을의 색도 멋지지만, 여름의 시원함이 정말 기막힙니다.^^

  6. 작년사진인가요? 단풍이 져 있네요.
    설악산 정말 멋지군요.

    갑자기 들은 생각인데
    세담님의 "내가 가본 명산 BEST10"한번 포스팅해주세요.
    정말 궁금합니다.^^

  7. 그냥 그냥 저기 계곡에 몸을 담구고 싶네요. ㅋㅋ 시원하겠다. 소나기님 말씀처럼 베스트 명산 정리하셔서 다음메인에 갑시다. ^^;

  8. 히야...+_+
    눈이 호강하다 못해 시립니다. ^^*
    계곡물에 수박띄워놓고 한나절 놀다가 왔으면 좋겠네요~ ㅎㅎ

  9. 계절별로 갖가지 모습의 설악산을 보여주셨네요..비선대는 아직 잊지 못하고 있답니다. 고등학교 수학여행시에 둘러봤던..참으로 멋진 경관이네요

  10. 그냥 산좋고 물 좋네요. 끝내 줍니다.^^

  11. 저는 비경을 아껴(?)두려고 금강굴 직전까지만 가봅니다.ㅜㅜ
    세담님 덕분에 눈이 시원해졌습니다.

  12. 설악의 이풍경을 가서 못보다니...아쉽네요
    그나마 세담님 덕분에 사진으로 감상할수있어 감사해요 ^^

  13. 푸른 녹음의 설악도 좋지만 알록달록 가을 설악, 환상입니다. 보고 또 보고 자꾸 봐지게 되요..^^

  14. 햐~ 원래 설악이 그래서 그런가요, 아니면 사진실력이 출중해서 그런가요?
    설악산도 예사 산이 아닐진데, 거기다 멋진 사진까지 합쳐지니 정말 대단하네요.
    가을은 가을대로, 여름은 또 여름대로... 멋진 비경에 눈이 시려옵니다.
    댓글 덕분에 이 곳에서 설악산의 진면목을 감상하게 되네요. ^^

  15. 막혔던 가슴이 뻥 뚤립니다....

  16. 알프스보다 히말리아보다 몇배 멋져요^^*~~

  17. 이야~ 정말 비경이라 할만하네요.
    눈이 시~원합니다^^
    더운 여름에 이런 호사를... 감사합니다.ㅎㅎ

  18. 산은 계절마다 모습도 달리하며 아름다운 모습을 주는구나..하는 생각을 갑자기?? ㅋㅋ

  19. 저의 블로그에 링크해 놓고 산사진 감상하겠습니다. 좋은 사진 포스팅 감사합니다.

  20. 가을과 겨울을 함께 보다니....이건 돈받고 보여줘야하는데......ㅋ
    사진 솜씨가 작가 뺨치시는군요~~~

  21. 쏴아~ 하고 쏟아지는 물소리가 들리는 것 같아요. 세담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