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생화의 보고 화야산[禾也山] 여름 풍경!
















경기도 가평군 설악면과 양평군 서종면을 아우르는 화야산(754m)은 깊은 계곡과 울창한 원시림 그리고 희귀한 야생화들을 만나 볼 수 있는 곳이다.(대성리 유원지에서 북한강 건너편으로 보이는 뾰족한 산) 한강기맥인 용문산 줄기에서 흘러나와 고동산(600m)과 화야산을 지나 뾰루봉(704m)에서 청평댐 근처의 북한강으로 가라앉은 산군들은 예로부터 사람의 접근이 쉽지 않고 수량이 풍부하고 깨끗한 계곡과 울창한 원시림들이 곳곳에 산재해 있어 호젓하고 시원한 여름 산행을 즐길 수 있는 산이다.



















산행기는 다음편에 이어집니다.
  1. 싱그러움이 전해져 옵니다.
    멋진 여름풍경이군요.ㅎㅎ

  2. 등산하면서 시원하게 땀을 한번 흘리고 싶어집니다.

  3. 카메라 둘러매고 출사가고 싶어지는 곳입니다~ 멋진 사진 잘 보고 갑니다 ^^

  4. 세담님 잘계시죠??
    오늘도 여전히 ..맑은 계곡물에 발을 한번 담궈보는 상상을 하게 하셨습니다..좋은데요 ^^

  5. 새벽같이 응원해서 눈이 좀 피곤했었는데 녹색의 푸르름을 보니 조금은 낫네요. ^^
    축구는 보셨나요 ^^?

  6. 힘찬 계곡물 보는것만으로 시원해집니다
    발까지 담그면 더할나위 없을거 같아요..^^

  7. 계곡에 발 담그고 앉아서 놀면 좋겠습니다....!!!

  8. 신록의 녹음이 신선하게 보입니다.

  9. 강이 내려다 보이는 저곳이 정상인가 보죠. 아~~ 정말 시원한데요.^^
    사람의 발길이 잘 닿지 않고 그만큼 잘 알려지지 않은 산이라 더 신비감이 가는 것 같은데요.
    거기다 야생화의 보고라니... 가까이 있다면 당장 달려가고 싶습니다.ㅎㅎ

  10. 푸르름이 이제는 더욱 짙어졌겠지요?
    물줄기들이 너무나도 시원해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