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업산 트레킹

 

울업산의 들머리는 여러곳이 있으나 가장 일반적으로 알려진 곳이 청심실버타운 우측 옆길이다. 청심 실버타운에 주차후 우측 이정표를 따라 내려 가면 등로가 시작 된다


신선봉 정상까지는 2.3km - 짧고 낮은 코스이지만 절벽위에서 청평호반을 내려다 보며 걷는 길이 일품이다.


들머리 어프로치 구간 우측으로 모 종교단체의 거대한 건물들이 장락산 줄기 아래에 거대한 성처럼 서 있다.

 

평소에는 사람이 드문 곳이라 풀 한포기 나무 한그도 원시의 숲을 연상케 힐 정도로 무성하다.


500여미터 잡풀이 무성한 숲 길을 헤치고 들어서면 왼쪽으로 가파른 등로가 시작된다.


오름 길에 뒤돌아본 장락산 줄기..... 장락산 능선이 홍천에서 길게 넘어 오고 있다.


첫번째 전망바위에서 만난 청평호의 시원한 충경


줌으로 당겨 본다. 산 꼭대기에서 내려다 보는 수상스키~~~~ ㅎㅎ 시원하겠다.


이곳 저곳에서 물놀이를 즐기는 수상스키어들......


호젓한 오름길이 다시 시작된다.


소리봉 삼거리.....


이정표 넘어 뾰족한 봉우리가 신선봉(울업산)이다,  좌측으로 내려가면 소리재...


제2 전망 바위......멋지다.


작은 산이지만 아기자기한 등로와 절벽으로 이어지는 풍경들이 재미있다.


정상으로 향하는 길은 몇 번의 오르내림이 반복되며 무명봉들을 넘어야 하지만 시원한 나무그늘 길이다.


두개의 돌탑이 서 있는 곳! 이곳이 신선봉 정상이다. 신선이 자기를 두며 놀던 곳이라는.....전설이!!


북한강이 휘돌아 만든 섬속에 있는 집들은 동화속의 나라 같다.


멀리에 천마산 , 좌측으로 뾰루봉, 우측으로 호명산이 북한강을 감싸안고 있다.


곡달산과 설악면 풍경..... 뒤편으로 유명산과 중미산.....


앞쪽으로 시원하게 터지는 청평호 풍광..... 신선봉은 작은 산이지만 조망은 고산들 몾지 않다.



절벽 아래 청평호반.....


선착장을 떠난 모터보트의 굉음이 산꼭대기 까지 시원하게 들려 온다.


시원한  여름을 즐기는 수상스키어가 부럽기도 하지만 산바람도 제법 시원하다. ㅎㅎ


하산은 수영인의 마을과 신선촌 양방향으로 할수 있다.


381미터에 불과한 신선봉.....하지만 정말 멋진 봉우리이다.


하산길에도 소나무 숲이 우거져  시원하다.


이정표도 잘 정비되어 있어 인적은 없지만  길착기는 수월하다.


솔 밭길..... 가벼운 아시아슈즈를 신고 걷는 느낌이 참 좋았다.


폭염속의 신선봉을 뒤돌아 보며 산행을 마감한다.


- 그동안 "아시아 슈즈"를 제공해 주신 "버그하우스"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포스팅을 마감합니다.

- 신선봉 팁  :  가평군 설악면 청심 실버타운으로 찾아가면 들머리 찾기가 쉬우며 등산 코스가 너무 짧아 운동감은 다소 떨어지므로 여름 한 철 가볍게 찾는 것이 좋겠다. 하지만 풍광 만큼은 어느 명산에도 절대 뒤지지 않는 그런 곳이다.
  1. 비밀댓글입니다

  2. 살짝 오래간만에 뵙습니다. 산새좋고 물 좋고 우리나라 금수강산은 여전히 아름답네요 ^^

  3. 이제 조만간 단풍소식도 들려오고 그러겠습니다..제가 너무 앞서 나가는건가요..ㅎㅎ

  4. 역시 산사나이 다우십니다.

  5. 아시아 슈즈라... 사고싶네요

  6. 경치가 아주 좋습니다... 좋은 슈즈신고 산행하니.. 발걸음이 가벼우셨겠어요..

  7. 경치가 좋으네요. 산도 별로 높아보이지 않고 즐거운 산행이였을 것 같습니다.^^

  8. 시원시원한게 너무 좋네요..^^
    등산할때는 신발이 참 중요한것 같아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9. 격조했습니다. 많이 바쁜가봐요? 어제 기회 한번 또 만들어야죠? ^^

신선봉(울업산)에서 바라본 청평호반의 여름풍경

가평 제1경으로 불리우는 신선봉은 가평군 설악면 [雪岳面]에 소재한 나트막한 산이지만 능선에서 내려다 보는 청평호반의 조망은 산의 높이가 (해발381m) 믿기지 않을 정도로 시원하고 탁트인 풍경을 자랑하는 곳이다. 신선이 장기를 두며 놀던곳이라 하여 신선봉이라 불리우는데 산 아래에는 신선촌(선촌리)이라는 자연부락이 형성되어 있어 전설을 뒷바침한다.산이 낮고 눈에 쉽게 띄지 않아 찾는이가 적은 신선봉은 그야말로 "작은 거인"이다. 지금도 산길은 낙엽이 쌓여 푹신하고 청심실버타운에서 오르는 2.4km의 등산로 우측으로 까마득한 절벽을 형성하여 걷는 내내 푸른 청평호반과 어우러진 시원한 풍경을 바라볼수 있으며 신선봉 정상에서 사방팔방으로 조망되는 수 많은 높고 낮은 산군들은 이 낮고 보잘것 없어 보이는 작은 산의 들러리 역할을 하는 듯한 느낌이 들 정도여서 가히 신선이 유할만한 봉우리로 믿겨지기도 한다.















  1. 구비구비 흐르는 민족의 젖줄.. 사진에서 우리나라 금수강산의 아름다움이 그대로 느껴집니다 ^^

  2. 호수가 있고..산이 있고..이거 산행하는 맛 진하게 우러 났을법한 트래킹이었군요..아주 좋아 보인는데요 ^^

    • 가볍게 다녀 올수 있는 산이었지만
      습도가 높은 날이라 많이 힘들었습니다.^^
      경치는 최고더군요!

  3. 마음을 정화하게 됩니다. 청평호반... 정말로 최고입니다.

    많이 더우셨죠..

  4. 이동네 지나갈때마다 낸중에 은퇴하면 이곳에 집짓고 살리라며 생각하는 곳입니다...ㅎㅎ

    • ㅎㅎ 정말 딱이지요^^ 호반과 산들이 둘러싸고 있는 천혜의 땅이지요!!! 플투님이 가신다면 또 땅 값 상승이...ㅎㅎㅎㅎ

  5. 마음은 늘 산에 오르는 생각을 품고 사는데, 왜이렇게 몸은 움직여지지 않는지..
    이렇게 산에 오르시는 분들의 블로그를 다니며, 대리만족을 하고 있네요.
    구석구석 많은 산들을 보고 돌아갑니다.
    청평 다녀온지도 꽤 되었네요..^^

    • 산행이라는 것이 쉬운 것은 아니지요^^ ㅎㅎ 하지만 간절하게 마음 먹으면 또 쉽게 다녀 올수 있는 것이 산행입니다. 바다 여행 길에 근처에 가벼운 산이라도 들려 보심 되겠지요? ㅎㅎ

  6. 정말이지 아름다운 풍광입니다.
    저런곳에서 노년을 보낼수 있다면 정말 좋겠다고 다짐해보네요.^^

  7. 저 카메라 눈에 익은데 카메라를 두개 가지고 갔었나 봅니다? ^^

  8. 경치 정말 좋군요...
    그래서그런지 유락시설도 많이 있을 것같긴 합니다..

  9. 사진으로 보는 것 만으로도 속이다 시원합니다.
    남은 휴일시간 행복하세요..

  10. 와~~~여기 정말 멋지네요 ^^
    정말 진풍경이네요^^ 펜션도 많다니 꼭 한번 놀러가 봐야 겠는걸요?

  11. 높은곳에서 찍으니 탁트인 전망이 아주 멋지네여

설악산 단풍 마지막 명소, 소공원에서 비선대

가을 단풍의 명산 설악산에서 늦게까지 단풍을 만날수 있는 곳은 남설악의 오색약수,백담사계곡,그리고 설악의 상징인 이곳 설악소공원에서 비선대 구간과  소공원에서 비룡폭포 구간이다. 설악소공원에서 비선대 구간은 약 3km 거리로서 40분정도 소요되는데 훌창한 숲길 산책로를 따라 시원하고 맑은 공기를 마시며 가벼운 마음으로  걷다보면 천불동과 마등령의 입구인 비선대의 절경과 마주하게 된다. 단풍 철인 요즘은 아침 일찍 서두르지 않으면 B지구 주차장에 주차후 2KM정도의 아스팔트길을 걸어야 하므로 주말엔 서둘러 입장하는 것이 좋다.


이른 아침 이지만 가벼운 차림의 탐방객들이  삼삼오오 소공원으로 들어선다.


권금성으로 오르고 내리는 케이블카.... 권금성 오르는 길은 이미 단풍이 절정이다.<등산을 다니다 보니 한번도 이 케이블카를 타 본적이 없다.>


권금성 케이블카를 타기 위해 길게 줄을 선 탐방객들.....현재 시간 아침 8시 임에도 두시간여를 기다려야 탑승이 가능하다고 한다. 두시간 이상을 기다리기 보다 가벼운 산책로인 비선대 까지 왕복 산책을 하거나 울산바위<3.5KM>나 흔들바위 까지 가벼운 산행을 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비선대로 향하는 울창한 숲길..... 시원한 공기를 마시며 산책하듯 걷는길.....


산책로가 끝날 무렵 저만치 산악인의 집과 비선대가 눈에 들어 온다.


비선대의 맑은 물


비선대의 다리를 건너면 우측으로 금강굴 가는 길이, 좌측으로 천불동 가는 길이 시작된다. 여기 저기에서 하늘위를 올려다 보는 탐방객들.....


그들이 올려다 보고 있는 장면은? 신선봉 위로 클라이머들이 아슬아슬 붙어있다.


이른 아침 부터 대단한 열정이다......


비선대는 마고선녀가 하늘로 올라 갔다는 전설을 간직한 곳으로 미륵봉,형제봉,신선봉으로 이루어져 있는데 기암의 절경이 대단히 아름다운 곳이지만 등산을 하지 않고도 만나볼수 있는 몇 안되는 명소이다.


비선대의 주봉격인 미륵봉, 미륵봉 곁에 금강굴로 오르는 철계단이 아슬아슬하게 붙어 있다.


미륵봉의 자태


비선대에서 바리본 천불동 초입의 단풍.

설악 소공원과 비선대의 단풍은 10월 말까지도 절정을 이루어 아름다운 풍경을 만나게 되는 곳이며 등산을 하지 않고 편안한 산책만으로도 설악의 단풍을 즐길수 있는 곳이다.


- 비선대를 마지막으로 2009년 설악산 단풍 특집을 마감합니다  위 사진은 10월18일경 사진으로 비선대의 단풍과 소공원의 단풍은 이번 주말을 기점으로 더 아름다워 질 것입니다.......
  1. 아 너무 아름다워요..가을 색이 완연하게 되었군요..

  2. 설악산 단풍특집 굿이네요.^^

  3. 비선대를 언제 갓다 왔는지
    다시 가보고 싶군요 정말 ㅎㅎㅎ
    잘보고 갑니다.
    멋진 주말 되시길 바랍니다.

  4. 비로봉을 보니 옛날이 생각납니다..
    이곳까지 가보고 우리부부는 돌아왔으니..^^
    예전보담 더 사람들이 많은것 같으네요.
    넘 아름답습니다..^^*
    휴일 즐거운 시간이되세요..^^*

  5. 항상 사진을 유심히 보는데 컴팩트 디카로 찍었다는게 믿기자 않은 이유는 뭘까?

    • ㅎㅎㅎ 똑딱이 사진의 한계가 많지요....
      색감은 mark선생님 사진이 더 좋더군요.^^

    • 세담님 사진은 다릅니다 아직 흉내낼 수가 없어요. 렌즈가 아주 좋은 카메라이던가 뭐가 있는 것 같아요. 솔직히 말씀하시지요. ㅎㅎ

    • ㅎㅎ 사진은 별로인데 선생님께서
      너무 좋게 봐주셔서 그런것 같습니다.
      그냥 국산 똑딱이구요 렌즈는 슈나이더 라이센스제품입니다.

  6. 아, 정말로 가을산은 너무나 근사합니다.
    음악과 잘 어울리는데요

  7. 캬 정말 멋지군요. 요코스는 제가 수학여행때 가본곳이라 눈에 익네요. 십수년전 이야기지만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