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극 관객모독,유쾌한 모욕을 당하다.

얼마전 다음 관리자로부터 한통의 전화를 받았다. 일부 티스토리 블로그 운영자들에게  연극관람의 기회를 제공한다는 것인데 가까운 영화관도 일년에 겨우 두어번 드나들던 문화의 국외자인 나에게  연극이라!!! 잠시 망설여 졌지만 고마운 마음에 시간을 내어 보기로 했다. 마침 히말라야 설산으로 4개월의 대장정을 떠나는  멋쟁이 블로거아우 "조르바님"과 연락이 닿아 환송자리도 함께 가질겸 "관객모독"이라는 연극도 관람키로........하였는데   .......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세담님의 자세한 연극내용과 관람팁이 상반되서 놀랐습니다. ㅎㅎ
    조르바님과 멋진 뒷풀이를 하셨을거 같아요~~ ^^*

  3. 이거 무진님도 보고 오신거 같던데 *.* 여기도...

  4. 앗,,,이거 설 사시는분들만 연락이 왔던 모양이군용,,,쩝,쩝쩝쩝,,,

    긍데, 요새 세담님 얼굴 뵙기베리베리 힘들군용,,,하하
    그래서, 이 초인이 와슈미당 ^ ^;;;;

    베리 해피한 주말 보내시길,,,!!,,,^ ^

  5. 그분이 조르바님 이셨군요..ㅎㅎㅎ

    거기 좌석에 앉아 계셨던 분들은 아마 비슷한 마음으로 조마조마...ㅋ

  6. ㅋㅋㅋ 조르바님 표정이 상상이 가는군요. ^^
    멋진 뒷풀이를 하셨네요.
    부럽습니다. ^^

  7. 이기욱 이라는 배우는 저와도 친한 형이에요...^^
    예전에 기욱이 형이 배우 데뷔할때, 제가 조연출했던..ㅎㅎ

    세담님 너무 재밌게 후기를 남겨주셨어요 ㅎㅎㅎ
    저도 관객모독 초대받았다면 만나뵐수 있었을텐데..싶네요^-^

    • 이기욱씨 목소리 너무 매력적..
      게다가 그 열연이라니..너무 재미 있었어요..혹시라도 뵙게 된다면 꼭 전해 주셨으면 합니다..4분다 굉장히 집중도 있던 연기로 완전 재미 있었어요...

    • 아 그러시군요!!
      이기욱씨 연기 너무 열정적이었습니다.
      제이슨 소울님에게도 아마 곧 초대장이 가지 않을까요?

  8. 이젠 등산만 아니라 문화도 점령하시군요
    감칠맛나고 재밌습니다

  9. 제목 그대로 유쾌한 모독을 당하셨으면 영극 만든 사람들은 완벽하게 성공한거네요. ^^ 그래서 더 기대 되는데요?

  10. 일행분이 혹시 무대위로 끌려 올라가서 결국 억지 뽀뽀를 하지 않으셨나요?
    제가 관람하던 날에는 어느 총각이 올라가서 결국 뽀뽀를 해줘야 했다는...

  11. 정말 재밌게 읽었습니다
    산행기 뿐만 아니라 문화칼럼도 수준급이네요
    세담님은 못하시는 게 뭘까요^^

  12. 연극이랑 등돌리고산지가 몇년 된 듯해요.
    님 글을 보니 다시 연극이랑 친해져야겠어요^^*

  13. 마지막의 물뿌리기는 조금 겁이 나는데요....^^;;;
    그래도 뭔가 속 시원한 카타르시스를 느끼게 해주는 연극 같아 보고싶어 집니다~ ^^

  14. 연극도 연극이지만 히말라야 대장정을 떠나시는 친구분께 박수를....^^
    굉장한 모험이시니 기대가 크시겠네요.. 무조건 부러운걸요~

  15. 멋진 글 감사합니다. 재밌는 글이 참 많네요.. 앞으로 자주 오겠습니다,. ^____^

  16. 영역이 넓어지십니다
    정말 재미있습니다
    물뿌리면 우의 준비해서 가야겠어요
    며칠안남았군요

  17. 저도 연락을 받았는데 관람요일이 수요일이라, 수요일은 지은양 드럼교실도 있고해서
    아쉽지만 다음 기회로 접었는데,
    이날 갔었더라면 세담님도 뵙고 조르바님도 뵜을텐데,,,더 아쉬움이 밀려옵니다..^^

  18. 여러분이 보셨네요..리뷰관련 이벤트도 있구요..ㅋㅋ

  19. 갑자기 연극 이야기가 있어서 깜짝 놀랬었어요.. ^^ 재밌는 포스팅인데여 신선하고~~~ ^^

  20. 이야~~~ 전 연락도 안오고.. 아잉~~ 저 마구 마구 삐질라고 해요.ㅋㅋㅋ

    큭 농담이구요... 좋은 공연 잘 갔다오세요...

  21. 세담형님덕분에 정말 잘봤습니다.
    아직도 무대에 올라가서 두근두근하던 기억이 생생합니다.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