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산행일시 2008.07.22  11:00 - 19:30 / 산행구간 = 진고개 - 노인봉 - 청학동소금강 분소  / 14km내외
참가인원 - 뽀대산악클럽 동행 
분당에서 아침 6시30분 집결......아직 흐릿한 하늘을 이고 고속도로를 달려 오대산 진고개 휴게소에 당도..
차량 한대를 날머리인 소금강주차장으로 이동 시키고 난후 등산준비를 하는 와중에
예상 못한 비가 부슬부슬 내리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름 산행지로 최적 코스라 할수 있는 이곳은 훌륭한 전망을 가진 노인봉과 비경을 간직한 소금강이 어우러져
더운 날씨에 힘들어 하는 산객들에게 최고의 산행지라 하겠다.주말에는 등산로가 막힐 정도로 많은 인파가 오는 곳이지만 오늘은 평일이라 제법 한가한 편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들머리를 지나자 해발 1000미터의 고원에 펼쳐진 오가피 밭이 계속 이어지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1km남짓 고원길을 걸어와 만나게 되는 이정표! 이곳 부터 노인봉을 향한 등산로의 시작이라 할수 있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짧은 돌계단 구간과 숲길을 지나면 가파른 오름의 계단이 나타나고 이 구간에서 유일한 경사구간이 15분여 이어진다. 이 계단만 올라서면 편안한 능선길을 타고 노인봉까지 갈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능선의 시작을 알리는 이정표! 깊고 높은 숲이라 적막감 마저 감돌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스레나무? 처음들어 보는 나무이름이라 일컷!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능선길을 걷는 내내 야생 멧돼지들의 흔적이 여기저기 .......먹이사슬 최 상층부에 멧돼지들이 있어 개체수가 많은 것 같다. 셀수 없이 많은 멧돼지들이 파놓은 흔적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능선길이 끝나고 삼거리가 나온다. 좌측 경사로는 보인봉 정상으로 가는길.....우측길은 대피소로 가는 길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계단경사를 200여미터 오르다 보면 눈앞에 버티고선 노인봉 정상부 암봉. 이 암봉위에 노인봉 정상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고개를 출발한지 1시간 30여분 만에 정상에 당도한다. 비는 그쳤지만 하늘 가득 개스층이 시야을 가로막고.......동해바다를 조망 하기 힘든 상황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황병산과 소황병산의 능선.....백두대간의 위용이 그대로 보이고 멀리에 매봉근처의 풍력발전소까지 희미하게나마 조망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쉽다. 동해바다는 보이지 않는다! 가을에 다시한번 기회를 가져야 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백마봉을 지나 설악방면의 마루금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람쥐들이 사람을 겁내지 않고 오히려 먹이를 얻어 먹으러 몰려든다. 다 사람들이 만든 결과 이리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제는 무인대피소로 운영되고 있는 노인봉 대피소에서 점심과 휴식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피소에서 좌측 등산로를 타고 한참을 가다보면 백마봉 입구 삼거리가 나오고 직진은 백마봉 능선길로
우측 경사길은 소금강으로 급하게 내려서는 길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법 길고 험한 경사로를 내려오다 만나는 소금강 하산로의 나무문....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계단을 만나면 제법 내려온 것이다. 급경사 등산로가 제법 긴 구간이라 주의해야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드디어 소금강의 시작을 알리는 낙영폭포 도착! 이제부터 8KM구간의 시원한 계곡 트래킹이 시작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원한 물소리가 산행의 땀을 씻어주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소금강의 절경이 점점 가까워진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화강암으로 이루어진 계곡의 바위들과 맑다 못해 시리게 푸른 쪽빛 계곡물이 치친 발걸음에 힘을 넣어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려가는 소금강 하산길은 폭포와 기암괴석의 연속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굉음을 울리며 떨어지는 광폭!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삼폭을 지나면 서서히 백운대가 가까워 온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계곡 길이라 날카로운 돌덩이로 이루어진 곳이 많아 인내심을 요하지만 계속 나타나는
                 소금강의 절경 덕분에 힘든줄 모르고 진행할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백운대를 지나면 곧 만물상을 만나게 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암 괴석의 오묘한 조화! 만물상이 드디어 나타나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금강산이 부럽지 않은 절경 ....가히 소금강이라 불리우는 이유를 알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소금강의 백미 구룡폭포!  윗쪽으로 올라서면 3단의 거대한 물줄기가  산객을 압도하고 정말 용이 승천하고도
남을 만한 폭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싸리비님은 폭포수에서 기를 모아 보지만 .........힘만 빼는 것 같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구 청학산장 까지 내려서면 긴 산행길이 마무리 되어 가는데 비경을 보며 내려 오느라 어떻게 내려 섰는지 모를지경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해발 1300미터에서 약 250미터 까지 내려오는 동안 높이에 따라 계곡의 풍경과 물색이 다른데 이곳에 당도하니물흐름이 완만해진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국립공원은 정해진 장소에서만 세족을 할수 있는데 발음 담그고 있으면 물고기들이 몰려와 발가락 끝을 톡톡 쪼아댄다.......사실 숨어진 계곡에 몰래 들어가  알탕도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소금강.......날머리
국내엔 여러 곳의 소금강이 있다. 강원도에만 서너개 있는데 흔히 앞에 이름을 붙이지 않고 소금강이라고
부르면 당연 이곳 "청학동소금강"을 일컫는 것이다. 최초로 소금강 이름을 붙인 계곡!
어느산 어느 계곡에 비교하더라도 절대 뒤지지않는 풍광이리라.

가을엔 소금강에서 노인봉으로 오르는 반대 코스로 산행을 할 계획이다.


오대산:등산안내도.국립공원(소금강) 상세보기
편집부 편 지음 | 드라이브사 펴냄

신고
댓글
  • 프로필사진 청계산NO3 걷고 싶은 등산로, 오르고 싶은 암벽, 풍덩 빠지고 싶은 계곡물, 다람쥐처럼 잽싸게 오르고 싶은
    쭉쭉 뻗은 소나무....
    정말 끝이 없군요. 감탄에 감탄 !!!
    정답은 바로 여기에서 찾고 갑니다...ㅋ
    2008.07.25 23:53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담 올 가을엔 꼭 가신다면사욤?????ㅋㅋㅋ 2008.07.26 19:12 신고
  • 프로필사진 沒雲臺 오랫만에 오셨구료 ㅋ
    저도 반갑습네다 ^^*
    2008.07.26 21:12 신고
  • 프로필사진 싸리빗자루 가을에는 정답찾은 사람 따라가서 컨닝해야쥐~~~~~~ 2008.07.28 22:54 신고
  • 프로필사진 공룡능선 모처럼 정말 멋진 곳을 다녀오셨군요
    사진속 풍경들이 환상입니다 멧돼지 만날까봐 ` 두려워서 못가겠어요
    노인봉 대피소의 다람쥐 모습이 인상적이군요
    비오는 밤 ~ 좋은 코스 즐감하고 갑니다
    세담님! 우중에 건강하세요^*^
    2008.07.26 06:24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담 아 예 감사합니다....
    건강하시구요~ 시원한 여름 나세요~~~
    2008.07.26 19:12 신고
  • 프로필사진 초보산적 세담님 ~ 다녀오셨군요
    멋진 산행기에 탐방사진들 거기다 다람쥐까지
    소금강 탐방이 욕심나게 하는군요
    사진솜씨도 뛰어나고 정말 멋집니다
    2008.07.26 08:23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담 오랫만이군요~~~꼭 탐방 해 보시길.... 2008.07.26 19:13 신고
  • 프로필사진 沒雲臺 초보산적님~ 성남시계는 다 돌았나요? 2008.07.29 07:59 신고
  • 프로필사진 포이유리알 풍광이 죽입니다 2008.07.26 10:48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담 ㅎㅎㅎ 그래요~~~직접 보면 더 죽인답니다....ㅎ 2008.07.26 19:13 신고
  • 프로필사진 에니카랜드 햐~ 부럽슴다 나중에 꼭함 가봐야쥐 2008.07.26 15:52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담 예 꼭 가보세요 후회없는 산행.... 2008.07.26 19:14 신고
  • 프로필사진 풀향기 시원하네요 ... 더울때 눈으로 즐감하면 계곡 속에 있는 듯한 착각에 빠질 듯.... 2008.07.26 18:15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담 실제로 계곡물에 빠진 거 아닌가욤????? 2008.07.26 19:14 신고
  • 프로필사진 沒雲臺 그래요 저도 저기 들어서니~~~
    나오는 발길이 정말이지 천근만근이라~~~
    아주 애 먹었답니다 ㅋ
    2008.07.26 21:14 신고
  • 프로필사진 싸리빗자루 그곳엔 풀향기가 진동합디다.... 2008.07.28 22:52 신고
  • 프로필사진 파프리카78 눈이 맑아지는 느낌입니다 좋은곳 많이 다니시네요 2008.07.26 19:39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담 많인는 아니구요 가끔 2008.07.27 22:34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소혜 내설악의 계곡만큼이나 비경이네요..
    많이 닮아있는 것 같기도 하고요.
    요즘은 큰 산에 갈 기회가 없었는데
    서늘함이 느껴지는 깊은 산 계곡의 풍경을 이렇게라도 볼 수 있어 참 좋네요.
    세담님 좋은 저녁 되시길요.^^
    2008.07.26 20:24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담 어딘들 소혜님 비밀정원에 비하겠어요? 주말 잘 보내셨지요? 2008.07.27 22:35 신고
  • 프로필사진 沒雲臺 .
    벌써 오대산을 이만큼 떠나왔는데도
    아직도 내맘은 소금강 계곡에 서성이고 있다
    단단한 화강암 덩이를 나무결을 켜는 목수의 대패처럼
    깍고 다듬고 있는 계곡물의 손길이
    마치 열정에 휩싸인 불길속에서 내 등허리를 쓸어가는
    연인의 부드러운 손길과 어쩜 그렇게도 닮았을까?

    노인봉을 내려서는 세월의 바람이
    가파르게 경사진 능선~ 계단의 등짝을 때리고
    골짜기 그림자는 자꾸만 길어지지만
    몇 번이고 수없이 머리를 들고 바라보게 되는
    산 속의 산~ 산! 산! 산!

    올려다 볼 때마다 거기엔
    황금빛 춤사위를 구사하는 멋진 금송들이
    우리들 지친 어깨를 푸르게 툭! 친다
    올라가라고~ 어서 더 올라가라고~
    나를 부추키는 솔바람의 철계단 속으로
    이 세상에 없는 길을 만들며
    산 옆구리를 끼고돌아 깍아지른 절벽에 오르니
    쏴~~~쏟아지는 구룡폭포의 낙화음!

    내 맘속에 성큼 들어와 앉는
    성하의 시원한 이 여름 풍경들을
    난 이제 내눈 감는 날까지
    아마. 영원히 잊지를 못할것이다


    2008. 7. 22.

    오대산 노인봉에서 소금강으로 이어지는
    환상의 트래킹을 다녀와서

    뽀대산악클럽 몰운대
    2008.07.26 21:09 신고
  • 프로필사진 포이유리알 글이 넘 멋져요 마치 시처럼~ 2008.07.26 10:49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담 가을 소금강이 또 기다리고 있습니다......
    그리고 수고 많으셨습니다.....
    2008.07.26 19:11 신고
  • 프로필사진 沒雲臺 ㅎㅎㅎ
    과찬도 분수에 맞게~~~
    그랴 ~ 가을 단풍길에 다시 서 보자
    2008.07.26 21:11 신고
  • 프로필사진 채플린 글이 매끈 깔끔한 계곡물 같아요 2008.07.27 18:07 신고
  • 프로필사진 싸리빗자루 금강산 가시면 안되겠습니다.

    눈감는 날까지 영원히 잊지 못하다...라는 표현
    보다 윗급으로는 뭐가 있을까~~~~ ㅋ
    2008.07.28 22:42 신고
  • 프로필사진 沒雲臺 금강산 가고는 싶지만~
    총맞을까? ㅋ 내심 염려도 되고
    또 그 곳을 지나오는 많은 사람들이
    그리운 금강산 ~ 노랫말은 뻥~ 튀기였다고
    야그 하는 것 보면...
    그게 그거 같아^^*
    2008.07.29 07:58 신고
  • 프로필사진 용은경 그림 같아요 2008.08.05 20:45 신고
  • 프로필사진 채플린 아...꼭 가보고 싶은 곳인데
    좋은 곳 다녀오셨네요 저도 언제 한번 가게될테죠
    2008.07.27 18:06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담 예 꼭 가보시길,.... 2008.07.27 22:35 신고
  • 프로필사진 거울공주 짜임새도 멋있고, 다람쥐 모델 정말 이쁘다 ^*^ 2008.07.27 21:52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담 야생 다람쥐 같지가 않더군요 2008.07.27 22:35 신고
  • 프로필사진 디아블로 저 시원한 물에 멱감고 나면 한여름이 시원할테죠 ? 2008.07.28 01:44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담 세상이 다 시원해지죠? 2008.07.28 16:38 신고
  • 프로필사진 싸리빗자루 역시...할 수 있을 때 하고 싶은 걸 안하면
    두고 두고 후회하게 되는거야...ㅠ.ㅠ

    버럭가이드가 아무리 버럭버럭해도
    저 폭포는 개폼잡고 앉아서 기를 모을게 아니라
    그모습 그대로 폭포속에 섰어야했어....
    나이가 헛들어 후회만 만들고 사는지........에효~~~~~~~~~~
    2008.07.28 22:38 신고
  • 프로필사진 沒雲臺 소금강 익사체? 하나 뜰뻔했구먼^^* 에효 ㅋㅋㅋ
    각설이가 훨~ 나았어~~~밥통이 조금 작아서 그렇킨 하지만 ^^*
    2008.07.29 08:03 신고
  • 프로필사진 작은소리 한 두해 전 여름에 저도 다녀온 곳이네요 소금강 야영장에서 구룡푹포까지
    트레킹하면서 오른 계곡은 일찍이 율곡선생께서 작은금강이라 칭할만큼
    비경에 탄성이 절로나게 하고 1급수에서만 산다는 산천어랑 물푸레나무
    시원하게 쭉쭉 뻗은 금강송 공해에 약한 시어나무 자작나무등의 풍광에
    산객의 마음을 울렁거리게 하고 무심코 작은돌 하나 던져보았더니
    먹이인줄 안 수십마리 산천어떼가 모여들어 지금도 산천어에게 미안한
    생각이 듭니다.
    2008.07.30 00:06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담 돌을 던지시다니...ㅎ 심술이 궂으시군요~~~ 2008.07.28 16:38 신고
  • 프로필사진 沒雲臺 산천어 밥가지고 다시 한번 가세요^^* 2008.07.28 20:24 신고
  • 프로필사진 싸리빗자루 한 두해 전 여름...이라면....
    설마 작년인지 재작년인지 구분이 안되셔서...???ㅋㅋㅋ

    아는만큼 느낀다더니...
    기회가 되면 옆에 붙어가야쥐~~~
    2008.07.28 22:51 신고
  • 프로필사진 沒雲臺 싸리빗자루님!
    옆에만 붙어간다구 머리속 해박한 상식들이
    전수되어 간다면 작은소리는 연예인?
    되었겠구먼요 ㅋ
    2008.07.29 08:01 신고
  • 프로필사진 보릿고개 울아버님~ 옛날 저 고개를 재무시 끌고 참 많이 넘어 다니셨다고 하셨는데
    저도 함 가보고 싶네요. 환상입니다
    2008.08.01 07:48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담 진고개 말씀이신가요? 2008.08.07 10:31 신고
  • 프로필사진 라니777 바람이 부는 날에 오히려 더 산에 가고프다. 2008.08.02 08:58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담 ---- 2008.08.22 11:06 신고
  • 프로필사진 용은경 바라보는 것으로도
    환상의 산에 간 느낌이네요
    2008.08.05 20:44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담 가서 보시면 더 환상이랍니다....ㅎ 2008.08.07 10:32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호박 무더운 여름날의 산행이라~ 부럽습니다^^

    순천만 s자형 수로 구경갔다가 멋진사진 담아내려 20정도 산탄걸(산탔다고 하기에도 부끄럽!)
    헥헥거린 호박모습이.. 마구 부끄러워집니다욜(ㅜㅜ)

    오늘 겁나게 더운데 잘지내고 계시냐용?
    모쪼록 무더운 화욜.. 몸조심/맘조심/기분조심조심하면서 열일하세요~
    여기 호박표 냉커피한잔 놔두고 갑니다=3=33
    ( ^^)~~~~~~(♥)
    2008.08.06 17:00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담 순천만! 멋진곳에 다녀오셨네요.... 아래로 보이는 수로 모습이 장관이죠? 특히 저녁무렵엔.....그런데 냉커피가 안보인다는 ㅋㅋㅋㅋㅋ 2008.08.07 10:33 신고
  • 프로필사진 포플리스 보는것만으로도 유혹이군요 2008.09.02 06:40 신고
  • 프로필사진 유리창 환상이군요 2008.09.24 16:14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