굽이굽이 하늘로 오르는 길 수라리재

강원도 하이원 리조트의 화절령을 넘어  돌아오는 길에 처음 넘어본 수라리재.......고려의 마지막 왕인 공양왕이 1392년 폐위된 후 강원도 삼척의 궁촌으로 유배를 가던 중 이 고개에서 잠시 수라를 받았다고 하여 수라리재라 불리우게 되었다는 곳인데  장구한 세월 오솔길로 남아있다가  산업화 시대에 상동의 텅스텐 광산이 개발되면서 도로화  되면서 한때  석항령으로 불리우다가  88올림픽 당시에는 성화봉송로로 이용되면서  2차선 포장도로로 변모하여 지금의 구불구불한 모습을 갖추게 되었다고  한다. 하지만 지금 수라리재 아래에는 터널 공사가 한창이며 2012년이면 총연장 945m의 터널이 완공되어 이 수라리재의 아득한 길도 역사속으로 사라질 운명이 되었다.


인위적인 정원인듯 도로의 커브 곳곳마다 오래된 장송들이 몇그루씩 서 있다.


돌고돌아 수라리재에 올라 내려다 보면 올라온 구비길이 숨차다.


소미원방향 샛길에서 바라본 수라리재


좌측으로 망경대산과 우측으로 두위봉이 연결되는 곳으로 조망또힌 빼어난 곳이며 망경대산과 운교산들머리가 가까운 곳에 있다.




티스토리 2010달력 공모, 설악산의 가을










화려한 가을은 가고.....

갑작스런 가을비와 기습한파가 지나가며 산중엔 겨울이 냉큼 들어와 있다.

 
화려했던 잎들은 추풍낙엽으로 쌓여가고


겨울의 문턱에 선 나무는 우울하다.


여름내 시원하던 물줄기도 잦아들고


이곳 저곳 가을이 힘없이 쓸려 가고 있다.


화려했던 가을 잔치의 흔적들만.....

티스토리 달력2010 공모,지리산 바래봉의 봄










숲속의 빛 그리고 검단산의 가을

검단산 오름길에.....................


검단산 단풍


전망바위의 조망


낭만 산객


용마산 풍경


암릉


가을 휴식


가을 산길





가을 드라이브길에 절경을 만날수 있는 <백석폭포>


영동고속도로 진부IC에서 정선 아우라지로 가는 도로변에  웅장한 자태로 서 있는 백석폭포는 뒷편의 백석봉(1,170m) 정상에서 계곡으로 흘러 내리는 물줄기를 돌려  길이 600m, 지름 40㎝의 관(管)을 매설한 뒤 암봉 정상에서  오대천으로 떨어져 내리도록 만든 반인공폭포이다.<폭포 높이는 119m>

인공폭포라고는 하지만  자연 그대로의 암봉 위에서 거의 119M 수직으로 떨어져 내리는 세찬 물살은 가히 장관이다. 특히  봄에는 오대천 주변에 흐드러지는  철쭉 군락과 어우러져 절경을 이루고 가을엔 주변 단풍들과 어울려 한폭의 그림이 되는데 힘들여 산에 오르지 않고도 드라이브 길에 볼수 있는 멋진 폭포 경관이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정선군 북평면 | 백석폭포
도움말 Daum 지도

높이 127미터에 이르는 국내최고 오장폭포

                   레일바이크로 유명세를 떨치고 있는 강원도 정선군 북면에 소재한 폐광촌 
              구절리에서
노추산 방면으로 새로이 개통된 2차선 포장도로를 따라 송천계곡을
              지나가다보면 기암괴석이 웅장하게 서있는 암릉사이로 거대한 물줄기가 뿜어져 
              나오는 곳! 바로 오장 폭포이다.

              노추산<1334m>과 산등성이를 붙이고 있는 오장산<733m>에서 발원된 계곡의 
              물길을 인공적으로 돌려 수직높이 127미터의 높이의 낙차에서 폭포수가 200여미터길이로
              흘러내리도록 한 것인데 주변 경관이 천혜의 절경이라 인공적으로 형성되었다는 것을
              눈치채기 힘들정도로 절경이다.

             
낙차가 크고 수량이 풍부하다보니 한여름 우기에는 폭포아래엔 항상 물안개가
              신비로운 모습을 연출하고  무지개 현상도 나타나게 된다.
              국내 최고의 인공폭포라고 하지만 수도권에 인위적으로 조성된 폭포들과는
              질적으로 다른 자연미가 넘쳐나는 반 인공폭포라고 볼수 있겠다.
              인간은 물길하나만 돌려 놓았을 뿐인데 천혜의 자연이 폭포수의 장관을 연출해준
              것이다.

              가을 단풍철엔 노추산 산행후에 송천계곡과 더불어 단풍의 장관을 볼 수 있는 곳이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정선군 여량면 | 오장폭포
도움말 Daum 지도

비 개인 후 하늘에 뜬 쌍무지개를 보다.

태풍 모라꼿의 영향으로 서울과 경기 등 중북부 지방에 최고 300mm 이상의 장대비를 내려다 부은후 비구름이 걷힌 12일  저녁  분당  하늘에 쌍무지개가 떠 올랐다. <태풍 모라꼿은 태국어로 "에머랄드"를 뜻한다고 함.>

 쌍무지개는 무지개의 바깥쪽을 살펴보면 또 하나의 무지개가 떠 있는 것을 말하는데  두 번째의 무지개는 물방울 속으로 들어온 첫번째 무지개의 빛이 다시  반사된 후에 투과돼 우리 눈에 다시 들어오기 때문에 나타난다. 때문에
두 번째의 무지개는 색깔 순서가 첫번째 무지개와 반대로 색 배열이 되는데 육안으로 확인해보니 맞다. 일반적으로 2차무지개는 흐릿해서 잘 보이지 않지만  12일 저녁 나타난 쌍무지개는 뚜렷한 빛을 띠고 있었다.



저녁7시경 야탑동 골목에서 만난 쌍무지개









건물과 건물을 이어주는 듯한 무지개 다리


어두움 속으로 잦아드는 무지개


30여분간  장관을 연출한 무지개가 사라진 하늘.....



- 휴가로 인하여 당분간 블로그 업데이트가 이루어지지 않습니다. 

  블로그 이웃님들 막바지 여름 좋은 시간 되시길.....-

명지산과 명지계곡의 봄!

경기의 지리! 명지산.....


명지계곡의 시리도록 푸른 물.


명지폭포와 명지소의 깊은 물.....


1000미터 고지에 군락을 이룬 얼레지!


명지산에서< 제3봉> 바라본 연인산....


아재비 고개의 봄 빛....


고요의 산 길.


아재비 고개 삼거리



명지산<1267m>의 하늘 <명지 제3봉>



명지계곡의 물소리....


- 명지산 산행기는 곧 올라갑니다.

찔레꽃 열매에 봄이 찾아오다!

꽃샘 바람을 이기고 산능성이마다 연초록 새 순들이 가득하다.


찔레꽃도 뒤질세라 가지들마다 물이 오르고.....


가시만 아직 없을 뿐 찔레잎이 완연하다.


겨우내 붉디 붉은 찔래는 ......

농익은 열매가득 꽃잎을 안고 있다.




12월의 노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노을이 지듯
그렇게 또 한 해의 12월이 저물어 간다......

365일
같은 크기의 시간 이었지만

누구에겐 길었고
어느 누구에겐 짧았으리라......





세월이 젊음에게 상세보기
구본형 지음 | 청림출판 펴냄
『세월이 젊음에게』는 두려움 가득한 도전과 새로운 시작을 눈앞에 둔 찬란한 젊음들에게 띄우는 변화경영전문가 구본형의 인생 편지이다. 그 동안 사람의 변화하는 힘을 믿고 응원하였던 저자가 이번에는 처음...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 개인 후 하늘에 뜬 쌍무지개를 보다.  (21) 2009.08.13
명지산과 명지계곡의 봄!  (36) 2009.05.16
찔레꽃 열매에 봄이 찾아오다!  (19) 2009.03.29
12월의 노을  (40) 2008.12.16
티스토리 달력 응모  (26) 2008.12.03
세월의 흔적  (45) 2008.11.28
노오란 은행잎들이.........  (50) 2008.11.12
오이도의 하늘  (46) 2008.11.05

티스토리 달력 응모


- 9월 -


-10월 -


-11월 -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명지산과 명지계곡의 봄!  (36) 2009.05.16
찔레꽃 열매에 봄이 찾아오다!  (19) 2009.03.29
12월의 노을  (40) 2008.12.16
티스토리 달력 응모  (26) 2008.12.03
세월의 흔적  (45) 2008.11.28
노오란 은행잎들이.........  (50) 2008.11.12
오이도의 하늘  (46) 2008.11.05
가을이 가는 길  (47) 2008.11.02

세월의 흔적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긴 세월의 담벼락을 지나 뒤뜰로  들어서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세월의 흔적이.....길게 늘어서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화려했던 빛깔은 가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세월을 담은 만큼 깊이의 색이 배여있다.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찔레꽃 열매에 봄이 찾아오다!  (19) 2009.03.29
12월의 노을  (40) 2008.12.16
티스토리 달력 응모  (26) 2008.12.03
세월의 흔적  (45) 2008.11.28
노오란 은행잎들이.........  (50) 2008.11.12
오이도의 하늘  (46) 2008.11.05
가을이 가는 길  (47) 2008.11.02
노을이 가을을 부르다.  (18) 2008.10.10

노오란 은행잎들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양재동에서 가을 끝자락에 수북하게 쌓여가는 아쉬움들......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12월의 노을  (40) 2008.12.16
티스토리 달력 응모  (26) 2008.12.03
세월의 흔적  (45) 2008.11.28
노오란 은행잎들이.........  (50) 2008.11.12
오이도의 하늘  (46) 2008.11.05
가을이 가는 길  (47) 2008.11.02
노을이 가을을 부르다.  (18) 2008.10.10
가을이 오다.  (16) 2008.10.02

오이도의 하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천마산 꼭대기에서 박두진의 하늘을 보다가
               전에 찍어두었던 오이도의 가을 하늘이 갑자기 생각났다......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티스토리 달력 응모  (26) 2008.12.03
세월의 흔적  (45) 2008.11.28
노오란 은행잎들이.........  (50) 2008.11.12
오이도의 하늘  (46) 2008.11.05
가을이 가는 길  (47) 2008.11.02
노을이 가을을 부르다.  (18) 2008.10.10
가을이 오다.  (16) 2008.10.02
깊은 산의 건축물  (0) 2008.09.11

가을이 가는 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심에서 10여분 거리에 숨어있는 좁은 도로,
문형산 자락을 4km남짓 돌고 돌아 분당에서 광주시로 넘어가는 길.......
지도에도 잘 표기되지 않은 소로!

10월을 하루 남겨둔 그 날
물안개 자욱한 길을 따라 고개를 넘다 길 속에서  한 걸음씩 물러나고 있는
가을을 만났다.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세월의 흔적  (45) 2008.11.28
노오란 은행잎들이.........  (50) 2008.11.12
오이도의 하늘  (46) 2008.11.05
가을이 가는 길  (47) 2008.11.02
노을이 가을을 부르다.  (18) 2008.10.10
가을이 오다.  (16) 2008.10.02
깊은 산의 건축물  (0) 2008.09.11
도시의 노을  (13) 2008.09.04

노을이 가을을 부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노을이 가을을 부르다.

         율동공원에 다녀오는 길에 가을 빛 완연한 노을.....


노을 속에 집을 짓다 상세보기
김평엽 지음 | 종려나무 펴냄
1997년 「시대문학」신인상으로 등단한 김평엽 첫 시집. 총 4부로 이루어진 이번 시집에서 시인은 푸른 관능을 향한, 혹은 푸른 관능들을 질펀하게 펼쳐낸다. 또한, 시인은 푸른 하늘 아래서의 속죄, 들끓던하얀...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노오란 은행잎들이.........  (50) 2008.11.12
오이도의 하늘  (46) 2008.11.05
가을이 가는 길  (47) 2008.11.02
노을이 가을을 부르다.  (18) 2008.10.10
가을이 오다.  (16) 2008.10.02
깊은 산의 건축물  (0) 2008.09.11
도시의 노을  (13) 2008.09.04
비오는 날의 숯가마  (11) 2008.08.18

가을이 오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산마루에 올라 여름의 끝자락을 풀어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람소리따라 산정에는 가을이 발을 디디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노을 따라 사라져 버린 뜨거운 한 철, 여름..........


등산교실 상세보기
김법모 지음 | 산악문화 펴냄
초급자와 중급자를 위한 등산 입문서. 이 책은 등산을 처음 시작하는 사람에게 필요한 기초지식과 기술을 국내의 각 등산학교의정규반에서 가르치고 있는 교과내용에 따라 분류하여 과목별로 정리하였으며, 각...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이도의 하늘  (46) 2008.11.05
가을이 가는 길  (47) 2008.11.02
노을이 가을을 부르다.  (18) 2008.10.10
가을이 오다.  (16) 2008.10.02
깊은 산의 건축물  (0) 2008.09.11
도시의 노을  (13) 2008.09.04
비오는 날의 숯가마  (11) 2008.08.18
20년만에 만난 무지개  (9) 2008.08.17

깊은 산의 건축물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해발 600미터의 망월사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해발 500미터의 내원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산마루의 정자

건축물에는 건축이 없다 상세보기
양용기 지음 | 평단문화사 펴냄
집에 왜 필요한지, 최초의 집, 건축의 변천사, 시대에 따라 변화하는 건축물의형태, 시대와 이념을 아우르는...또한 우리 나라 건축물 중 누구의 건축물인지 모르고 있던 유명한 건축가의 작품도 소개하고있다.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을이 가는 길  (47) 2008.11.02
노을이 가을을 부르다.  (18) 2008.10.10
가을이 오다.  (16) 2008.10.02
깊은 산의 건축물  (0) 2008.09.11
도시의 노을  (13) 2008.09.04
비오는 날의 숯가마  (11) 2008.08.18
20년만에 만난 무지개  (9) 2008.08.17
신구대 식물원에서.....  (13) 2008.08.14

도시의 노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름의 끝자락에서 만난 도시의 노을 빛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름 막바지 한강의 노을


하늘을 적시고 가는 노을같은 너는 상세보기
이자영 지음 | 한국문학도서관 펴냄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노을이 가을을 부르다.  (18) 2008.10.10
가을이 오다.  (16) 2008.10.02
깊은 산의 건축물  (0) 2008.09.11
도시의 노을  (13) 2008.09.04
비오는 날의 숯가마  (11) 2008.08.18
20년만에 만난 무지개  (9) 2008.08.17
신구대 식물원에서.....  (13) 2008.08.14
동해바다  (4) 2008.08.02

비오는 날의 숯가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돌아 오는 여행길에 우연히 발견한 숯가마............................


건강을 살리는 숯 상세보기
송재만 지음 | 문예마당 펴냄
숯의 무궁무진한 비밀, 다공체! 그리고 원적외선과 음이온. 우리의 건강을 살리는 숯의 원리에서 다양한 활용방법까지! 숯을 이용한 건강 유지법을 담은『건강을 살리는 숯』. 이 책은 건강을 살리는 숯의 원리에...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을이 오다.  (16) 2008.10.02
깊은 산의 건축물  (0) 2008.09.11
도시의 노을  (13) 2008.09.04
비오는 날의 숯가마  (11) 2008.08.18
20년만에 만난 무지개  (9) 2008.08.17
신구대 식물원에서.....  (13) 2008.08.14
동해바다  (4) 2008.08.02
성하의 노을  (2) 2008.07.31

20년만에 만난 무지개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강원도에 다녀오다 양평에서 무지개를 만났다. 근 20년만에 보는 무지개...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래서 모닥불을 피우고 놀다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늦은 밤이 되어서야 집으로 돌아 왔다.....


얘들아 &lt;b&gt;무지개&lt;/b&gt; 잡으러 가자 상세보기
차동엽 지음 | 위즈앤비즈 펴냄
<b>무지개</b> 원리로 배우는 행복과 성공의 비밀 베스트셀러「<b>무지개</b> 원리」의 어린이판! 『애들아, <b>무지개</b> 잡으로 가자!』는 베스트셀러 「<b>무지개</b> 원리」의 어린이판으로, 일상생활에서 일어날 수 있는 에피소드를...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깊은 산의 건축물  (0) 2008.09.11
도시의 노을  (13) 2008.09.04
비오는 날의 숯가마  (11) 2008.08.18
20년만에 만난 무지개  (9) 2008.08.17
신구대 식물원에서.....  (13) 2008.08.14
동해바다  (4) 2008.08.02
성하의 노을  (2) 2008.07.31
성하(盛夏)의 휴식  (3) 2008.07.19

신구대 식물원에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인능산 아래에 위치한 신구대 식물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습지와 부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참나리 꽃........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솟아 오르는 분수와 아이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전히 차고 시린 물을 올려대는 물펌프...............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도시의 노을  (13) 2008.09.04
비오는 날의 숯가마  (11) 2008.08.18
20년만에 만난 무지개  (9) 2008.08.17
신구대 식물원에서.....  (13) 2008.08.14
동해바다  (4) 2008.08.02
성하의 노을  (2) 2008.07.31
성하(盛夏)의 휴식  (3) 2008.07.19
같은 공간 다른 풍경  (16) 2008.05.28

동해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심곡항에서 금진항으로 향하는 2km남짓의 해안도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나간 옛날의 풍광은 없다........단 변하지 않는 바다는 그자리에........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오는 날의 숯가마  (11) 2008.08.18
20년만에 만난 무지개  (9) 2008.08.17
신구대 식물원에서.....  (13) 2008.08.14
동해바다  (4) 2008.08.02
성하의 노을  (2) 2008.07.31
성하(盛夏)의 휴식  (3) 2008.07.19
같은 공간 다른 풍경  (16) 2008.05.28
단청  (7) 2008.05.08

성하의 노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뜨거운 소낙비가 내린후
산마루에 올라 성하의 노을을 보다.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년만에 만난 무지개  (9) 2008.08.17
신구대 식물원에서.....  (13) 2008.08.14
동해바다  (4) 2008.08.02
성하의 노을  (2) 2008.07.31
성하(盛夏)의 휴식  (3) 2008.07.19
같은 공간 다른 풍경  (16) 2008.05.28
단청  (7) 2008.05.08
노을 뒤편의 실루엣  (4) 2008.02.23

성하(盛夏)의 휴식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루 왼종일 빗줄기가 내리고 난후 저녁 나절 창을 열다 잠시 쉬고 있는 푸르게 열린 하늘을 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노을은 없고 서서히 어두움이 내려앉는 하늘 뒤편으로  파아란 빛이 바래진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성하의 짧은 휴식......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밤이 내려 올수록 푸르게 짙어가는 하늘빛....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구대 식물원에서.....  (13) 2008.08.14
동해바다  (4) 2008.08.02
성하의 노을  (2) 2008.07.31
성하(盛夏)의 휴식  (3) 2008.07.19
같은 공간 다른 풍경  (16) 2008.05.28
단청  (7) 2008.05.08
노을 뒤편의 실루엣  (4) 2008.02.23
겨울 산  (8) 2008.02.14

같은 공간 다른 풍경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 가을의 그림이다.
초여름에 다시 찾아간 그자리......이렇게 초록으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4계절의 끝없는 반복이 자연의 일상이지만 권태롭지 않은 것은 자연 그대로 있기 때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 가을의 숲이다. 가을이 가는 문이라 명명했다.
아래는 역시 초여름의 같은 숲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 가을 낙엽으로 말라 버릴땐 부활의 기대를 주지 않았다.
하지만 지금 더 푸른 초록으로 다시  서 있는 나무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초록의 숲에 새들도 다시 날아들고.......여름은 그렇게 오고 있었다.


2008.늦은 5월 양재동에서......


꿈을 향해 거침없이 도전하라 (예약판매) 상세보기
엄홍길 지음 | 마음의숲 펴냄
불굴의 도전정신을 지닌 영원한 대장, 엄홍길의 첫 산문집! 이 책은 1985년부터 히말라야에 도전하기 시작하여 22년 만인 2007년 5월30일, 인류 최초 16좌 완등을 이룬 세계 산악계의 신화 엄홍길이 38번의 도전 끝에 18번을 실패하고 20번 성공한 이야기들을 담은 첫 산문집이다. 그 어떠한 삶과 달리 높고 깊고 넓은, 죽음의 저 끝까지 갔다 온 이야기들이 진실하고 투박한 문투 속에 담겨 있다. 이 책에서 그는 히말라야 등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동해바다  (4) 2008.08.02
성하의 노을  (2) 2008.07.31
성하(盛夏)의 휴식  (3) 2008.07.19
같은 공간 다른 풍경  (16) 2008.05.28
단청  (7) 2008.05.08
노을 뒤편의 실루엣  (4) 2008.02.23
겨울 산  (8) 2008.02.14
겨울새  (1) 2008.02.14

단청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남한산성의 단청

단청도감 상세보기
김한옥 지음 | 현암사 펴냄
한국단청의 역사를 담아 설명한 도감집. 40여 년간 현장에서 단청도감을 해 온 단청 기술자인 저자가 알려주는 단청의 역사와 단청의 색과 종류, 단청 공사에서부터 용어 설명까지 상세하게 삽화를 곁들여 소개한다. 화려한 색감과 함께 한국의 다양한 단청 문양과 단청의 뿌리까지 흥미롭게 풀어내고 있으며, 불상 개금 기법과 탱화 그리는 법까지 함께 담았다.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성하의 노을  (2) 2008.07.31
성하(盛夏)의 휴식  (3) 2008.07.19
같은 공간 다른 풍경  (16) 2008.05.28
단청  (7) 2008.05.08
노을 뒤편의 실루엣  (4) 2008.02.23
겨울 산  (8) 2008.02.14
겨울새  (1) 2008.02.14
양재동의 가을  (0) 2008.02.03

노을 뒤편의 실루엣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계가 맑아서 검단산 충혼탑에서 노을이 넘어간 후 줌으로 당겨
               도봉산의 실루엣을 담을 수 있었다.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성하(盛夏)의 휴식  (3) 2008.07.19
같은 공간 다른 풍경  (16) 2008.05.28
단청  (7) 2008.05.08
노을 뒤편의 실루엣  (4) 2008.02.23
겨울 산  (8) 2008.02.14
겨울새  (1) 2008.02.14
양재동의 가을  (0) 2008.02.03
등 .....  (2) 2008.02.02

겨울 산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겨울 산엔 밤이 없다.
            매섭게 내리치는 찬 바람에도
            푸근해 오는 마음따라
            온통 하아얀  눈 꽃들이 전등이 되고
            산 객의 하산 길을 밝혀 준다.




'인터넷 이야기 > 사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같은 공간 다른 풍경  (16) 2008.05.28
단청  (7) 2008.05.08
노을 뒤편의 실루엣  (4) 2008.02.23
겨울 산  (8) 2008.02.14
겨울새  (1) 2008.02.14
양재동의 가을  (0) 2008.02.03
등 .....  (2) 2008.02.02
산 소나무  (8) 2008.01.22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