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업무차 양재동에 다녀 오는길에 청계산 아래를 지난다.
~~~~늦은 오후~~~~~그냥 지나가기 머하고 원터골 도로변에 주차후 배낭을 챙겨 천개사 방향으로 진입한다.
날씨가 장난아니게 덥다. 영상18도?
땀으로 쩔어가며 올라가 본다. ㅎㅎㅎㅎㅎ 그래도 좋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냉이인감?  분명 봄나물은 맞는데 냉이인지 씀바귀인지 약간 헷갈린다. 냉이에 한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절 뒤쪽에 등산로 입구에 밭고랑 사이로 봄나물들이 지천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땀 한바가지 흘리고 길마재에 당도하니 긴 행렬을 만난다.
겨우내  갈라지고 망가진 등산로를 봄 맞이 정비 하느라 40키로그램이 훨 넘는 나무를 지고
매봉으로 오르는 사람들....
60대가 다 넘으신 분들 같다.
한 아저씨 말씀이 젊은 사람들은 지고 올라가다 도망가 버린단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연리목이다. 전나무 인데 한그루가 둘로 나누어져 40미터 가량 하늘 높이 서있다.
어느새 나무들 끝자락에 물이 올라 붉은 듯한 빛을 띄기도 하고 상수리 나무들은 제법 물색이 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당바위 아래에는 꽁꽁 얼었던 샘이 녹아  방울방울 물이 흐르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계곡엔 물줄기 소리가 제법 세차다.
드디어 산자락에도 봄을 깨우는 소리가.......
아직 꽃 소식은 없지만 생명의 물소리가 산 이곳 저곳을 깨우고 있으니 얼마가지 않아 진달래꽃 흐드러지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넘어가는 햇살도 제법 봄기운이 가득하고 깊은 밤으로 겨울을 데리고 가버리는 듯 바람이 시원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겨우내 서초구청에서 동파방지 하느라 사용금지 하였던 에어청소기도 다시 가동 되니 등산화며 바지며
가득한 먼지를  날려 버릴수 있는 것도 봄이 온 덕분이리라.......깨끗~상쾌~~~~~~~~역시 봄이 좋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계획에 없던 수요일 산행~~~
날씨가 너무더워 땀을 연신 닦아내느라 큰형님이 하사하신 땀 수건을 처음 사용했다.
계획에 없었던 급산행~~~거기다가 수요일 이었네~~~~~ 수건에 문구마냥 수요일이 즐겁다.......

토요일 산행을 위해 몸관리 드러가야게따...............


2008.03.12 봄 기운 가득한 날에.....


침묵의 봄 상세보기
레이첼 카슨 지음 | 에코리브르 펴냄
서구 환경의 역사에서 이 책의 출간은 환경을 이슈로 전폭적인 사회운동을 촉발시킨 결정타로 평가되는 책. 40년 전에 이미 이런 책이 출간되어 화제가 된 책이다. 저자인 레이첼 카슨 여사는 생물학자로서의 전문지식과 작가로서의 능력을 발휘해 과학기술 발전에 있어 의미심장한 측면, 아니 불길한 측면을 전해준다. 이 책은 들판에 뿌려지는 유독성 화학물질들과 그로 인한 미국 야생 생태계의 광범위한 파괴에 관한 것이다.



댓글
  • 프로필사진 몰운대 엥...! 어제 수요일에 청계산에 있었구나
    저런 전화 함 해보는 건데...ㅎㅎㅎ
    토욜 세담길~ 갈려고 워밍업 겸 사무실 옮기고
    첫 단합대회겸 직원들 하고 청계산 종주를 했는데...
    아침 10시에 화물터미널를 들목으로 올라서
    옥녀봉 - 매봉 - 만경대 - 이수봉 - 국사봉 - 서흘산 - 정신문화 연구원 까지
    약 10km남짓 산행을 하고 오후 4시경에 하산
    운중동 겨울동화에서 두부김치에 동동주 한 사발 걸치고
    220번 버스타고 돌아왔는데...
    거기 두부김치하고 동동주 맛이 장난이 아니더구먼 ㅋㅋㅋ
    언제 싸리빗자루 등어리에 차고 함 마시러 가자 ㅎㅎㅎ
    수욜(그 이니셜 수건사진 기차네 ㅋㅋㅋ)산행도 좋지만...
    토욜세담길 단디 준비해라

    *능선만 돌아서 그런가? 같은 곳에 머물면서도 저 완연한 봄서신을 난 하나도 못 보구왔네^^*
    2008.03.13 08:26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담 같은 산에 계셨구려~~~~ㅎㅎㅎㅎㅎ 마주칠뻔 했구먼....
    난 시간이 없어서 원터-길마재-매봉-혈읍재-옛골능선-길마재-원터 코스만 돌고 내려 왔지욤!!!!!
    2008.03.13 11:04 신고
  • 프로필사진 진권 겨울동화?라 그런건 없던데...이상타
    아무래도...운중동 정신문화원 앞에있는 "좋은인연"야그 인가벼요?
    아줌씨들 모여서 고스톱하고 밥먹는 곳ㅋㅋ
    그 집 두부김치 파전 해물파전...조껍대기 동동주...일품이지요
    서빙하는 아줌씨들도 ㅋㅋㅋ
    2008.03.14 04:59 신고
  • 프로필사진 몰운대 아...진권님 말씀듣고 보니
    맞는거 같아요
    제가 좀 어리버리해서리 상호를 정확히 모르겠네요
    거기 자주가시나 봐요
    함 마주치면 동동주 한잔 하이십더
    ㅎㅎㅎ
    2008.03.14 10:39 신고
  • 프로필사진 싸리빗자루 허이구...청계산 정상 높이를 다시 재봐야 될것이로고만~~~~~~
    여러분~~~~
    촌 고라데이 사람들이 청계산 다 닳아 없애고 잇어요 .....
    끙~~~~내가 갈 즈음엔 런닝화 신고 가야할렁가.....
    2008.03.13 19:27 신고
  • 프로필사진 진권 ㅎㅎㅎ
    강원도 고라데이...
    정이 담뿍가는 표현이 넘 재미있고
    참 정겹군요^^
    2008.03.14 04:53 신고
  • 프로필사진 몰운대 마...고라데이가 뭐꼬?
    촌에서 나온지 오래됐음...표준말 써라 ㅋㅋㅋ
    아직은 멀었다 청계산 우습게 봐도...
    딱 한코스...비장의 망경대 카드있음
    런닝화 신고갔다간 겨우 붙은 꼬리뼈 ~ 또 다친다
    2008.03.14 10:44 신고
  • 프로필사진 진권 봄... 그 여리게 오는 모습을
    완벽하게 잡아 오셨군요
    ㅋㅋㅋ
    짬나는 대로 산가시는 것 보니
    완벽한 산꾼인가보네여
    부럽습니다
    ㅎㅎㅎ
    즐감
    2008.03.14 04:51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세담 ㅋㅋㅋㅋㅋ 머든지 꾼은 한단계 아래이지요,요렇게 동네 산이나 돌아다니면 산꾼~ 히말라야로 가면 전문산악인~~~ㅎㅎㅎㅎㅎ 꾼과 타짜의 차이정도? 2008.03.14 10:33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