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산행코스 : 호압사 - 호암산 - 전망대 - 거북바위 - 삼막사 - 학우봉 능선  
삼성산의  석수 능선과 국기봉을 지나는 길에 바라 보았던  아기자기한 암릉~ 학우봉능선을 호압사에서 올라 지나 보았다.


호암산문을 지나 잠시 오르면 호압사  우측으로 등산로.....


삼거리에서 우측 오름길로 소나무 숲이 울창하다. 서울과 안양사이에 있다보니 늘 산객들이 많은 곳이다.




























삼거리 이정표


호암산까지의 짧은 구간에 가파른 오르막길.....


시원한 조망이 보장되는 절벽위~ 하늘이 흐려 시계가 열리지 않는다.


중앙에 기묘한 동물 모양의 바위~ 고양이 같기도 하고 외계인 같기도 하고....


                     줌으로 당겨보니 그모습이 더 기괴하다.



호암산에서 바라본 시흥동.....


조금전 지나온 호압사가 절벽 발아래 까마득.....


줌으로 당겨보니 앙상한 겨울 산사의 모습이.....


                     호암산 암봉 주위는 멋진 바위들이 이곳저곳에.....



서울대학교 방향에서 올라오는 암릉길.....


삼막사를 지나 삼막사 앞마당에서 우측 숲길로 등산로가 이어진다.


산허리를 돌아 뒤돌아본 삼막사  < 일요일이면 국수공양을 하는 산객들이 만원이다>


                     절벽 전망대를 지나 학우봉을 향해----


안부의 이정표~


                     아기자기한 암릉길이 이어지는 학우봉의 실루엣


                     국기봉과  지나온 능선길을 뒤돌아 본다.


학우봉 가는길에 암봉위.....


                     이 길을 내려섰다 올라서면 학우봉이다.


좌측으로 이어지는 지능선도 암릉길.....


제2전망대로 불리우는 학우봉


학우봉에선 조망을 즐기는 산객들이 많다.


학우봉 아래의 멋진 바위들.....


                     칼바위 길.....


아슬아슬한 풍경을 연출하지만 오늘은 보이는 풍경이 별로 없다.


                      작은거인 삼성산 답게 빼어난 암봉들이 많다.


암릉길을 내려서면 하산길.....


                      암릉길이 끝나는 무렵 남근석


이정표가 재미있다. 암릉길은 어려운길~ 우회로는 쉬운길~~~ 하지만  암릉길도 그리 위험하지는 않다.


                       뒤돌아본 학우봉능선의 암봉


                      바위와 바위가 어우러진 학우봉은 멋진 풍광을 보여준다.


솔밭길의 이정표


암릉길이 끝나고 호젓한 하산로가 이어지고.....


소나무 숲에서 뒤돌아본 학우봉~ 학우봉 능선과 삼성산엔 소나무 군락이 유독 많은데  작은 암봉들과 어우러진 소나무들이 삼성산을 한폭의 동양화로 보이게 한다.

호압사에서 학우봉능선 코스는 3시간 정도의 짧은 구간이지만 시원한 조망과 재미있는 암릉길을 거닐수 있는 곳으로  삼성산의  진면목을 가볍게 돌아볼수 있는 루트.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